보도자료

언론에 소개되는 큐렉소의 보도자료를 전해드립니다

큐렉소, 보행재활로봇 사용자모임 성료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0-01-08
  • 조회수 : 1


-세브란스 재활병원과 공동주최최적 치료방안과 발전방향 나눠



의료로봇 전문기업 큐렉소(060280)는 신촌 세브란스 재활병원과 공동주최한 모닝워크 사용자 모임을 성황리에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신촌 세브란스 재활병원 김덕용원장의 환영사로 문을 연 이번 행사는 세브란스 재활병원을 비롯, 서울아산병원, 국립재활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일산백병원, 울산대학교병원 등 6개 기관의 재활학과 의료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세브란스 재활병원 김덕용원장은 모닝워크는 실제로 걷는 것과 같은 지면 반발력을 얻을 수 있는 보행재활로봇으로 뇌졸중 및 척수손상뿐 아니라 근육병, 성인뇌성마비, 파킨슨, 근골격계 질환등 그 사용범위가 넓다면서, “모닝워크를 이용한 다양한 연구결과와 치료경험의 교환을 통해 발판-안장형 보행재활로봇의 최적 활용방안과 발전방향의 논의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용자모임에서는 모닝워크 연구개발 초기부터 참여한 서울아산병원 재활의학과 전민호교수가 좌장을 맡아 5개의 과제 발표가 이어졌으며, 큐렉소 연구소장의 모닝워크 차기 버전 개발계획발표도 진행됐다.

 

울산대학교병원 황창호 교수는 모닝워크의 반복동작훈련을 통한 신속한 뇌 가소성 향상이라는 주제로 연구결과를 발표하면서 모닝워크를 이용해 치료한 환자의 근력과 근전도를 측정했을 때 무릎관절치환 환자에게서 근력향상 효과가 있었다, “근골격계질환 환자의 재활치료에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닝워크는 기존 트레드밀 위에서 평지보행만 하는 외골격형로봇의 재활치료방식을 탈피해 독창적인 안장-발판 구조를 채택함으로 환자에게 평지, 계단 등의 다양한 보행훈련을 제공할 수 있다. 또한 센서를 통해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지면반발력 값을 활용해 보다 효과적인 보행치료를 할 수 있으며, 가상현실(VR)의 접목은 환자의 능동적 참여를 유도한다. 생체되먹임(bio-feedback) 효과가 있어 뇌졸중 집중재활 환자들에게 더욱 유용하다. 탑승 및 치료준비가 간편해 준비시간을 대폭 줄인다는 특징도 가지고 있다.

 

큐렉소 정성현 부사장은 모닝워크는 국내 11개 병원에서 발판-안장형 보행재활치료 효과를 입증하고 있는 재활로봇이라며, “큐렉소의 독자적인 수술로봇(관절, 척추) 브랜드 큐비스와 함께 대한민국 의료로봇의 새 장을 열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가운데(흰가운) 세브란스 재활병원 김덕용원장 기준으로 우측 옆 서울아산병원 전민호 교수, 좌측 옆 큐렉소㈜ 정성현 부사장, 2열 중앙 울산대학교병원 황창호 교수? 



다운로드모닝워크 유저미팅 기념사진.jpg